주인공이 투수가 아닌 야구 만화. 만화/애니

타자가 주인공인 야구만화.

야구 만화의 주인공 중 약 90% 이상의 포지션은 투수입니다.

아무래도 야구에서 가장 중요한 포지션이 투수다 보니까, 야구 만화에서도 주인공이 투수인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어떤 구기 종목이든 포지션 별로 경중은 있게 마련인데, 전력상 가장 중요한 포지션이거나 화려한 포지션을 주인공이 맡게 되는게 당연하다고 봅니다.

축구 만화 주인공의 포지션이 95%는 스트라이커인 이유와 일맥상통한다고 봅니다. 나머지 5%는 공격형 미드필드 정도? (주인공 포지션이 포워드가 아닌 경우는 캡틴 츠바사밖에 보지 못했군요. 그 조차 스트라이커 만큼이나 매우 중요한 포지션인 공격형 미드필더죠)

만약에 우리나라나 일본이 미식 축구가 인기가 많았더라면 미식 축구 만화 주인공의 90% 이상은 쿼터백이나 러닝백일겁니다. 잘해야 와이드 리시버나 타이트 엔드 정도.

배구나 농구는 좀 특이한게 실제로 전력상 가장 중요한 포지션은 농구는 센터, 배구는 세터이지만, 두 포지션 다 그다지 화려한 포지션이라고 보기에는 어려우므로 농구의 경우는 포워드, 배구의 경우는 라이트인 경우가 가장 많겠죠.

주인공을 골키퍼(축구)나 리베로(배구)로 놓을 수는 없잖습니까.

================================================================================

일본도 마찬가지겠지만, 특히 우리나라의 고교 야구는 특히 선수층이 얇아서 투수가 4번 타자를 치는 경우가 매우 흔합니다.

따라서 고교 야구를 배경으로 하는 만화의 경우에는 주인공이 그냥 에이스도 아니고, 에이스 겸 4번타자이거나 에이스 겸 클린업 트리오를 보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특히 '4번타자 왕종훈', '바람의 빛'의 작가 가와 산반치의 '드림'이라는 작품은 천재 주인공인 다케시 혼자 완봉하고, 홈런치고, 작전 구상까지 혼자서 다해쳐먹는 슈퍼맨입니다. -_-

만약 4번 타자가 아닌 경우에는 주인공의 가장 친한 친구이자 라이벌인 천재 타자가 4번 타자를 치는 경우가 많고요. (4번타자 왕종훈의 밥, 크로스 게임의 아즈마 정도)

국내 만화로서는 이현세씨의 공포의 외인구단의 주인공인 오혜성은 원래 투수였지만, 어깨 부상때문에 좌타 및 1루수로 전향을 하게되죠.

허영만 화백의 '흑기사'의 주인공인 이강토도 그 당시로서는 보기 드문 포지션인 포수였습니다.

역시 허영만 화백의 '제 7구단'의 주인공인 강토는 미스터 고의 사육사입니다. -_-

또, 다른 허영만 화백의 '대머리 감독님'의 주인공인 전천후 감독은 감독입니다만, 이 만화는 5공 비리를 패러디 한 만화라, 순수한 야구 만화로 보기는 어렵습니다.

이우정 화백의 '파이팅 맹코'의 주인공인 맹코 영감의 포지션은 포수입니다.

일본 만화중에서는 '도카벤'의 주인공인 야마다 타로의 포지션은 포수입니다. (3부격인 슈퍼스타편이 아직까지 일본의 주간 소년 챔피언이라는 잡지에 37년째 연재중입니다. 국내에는 1부만 라이센스판이 나왔죠)

'폭렬갑자원'의 주인공인 주장인 오타의 포지션은 외야수입니다. 이 만화도 야구 만화라기 보다는 철저한 개그 만화죠. -_-

그리고 '크게 휘두르며'의 주인공은 개인적으로는 투수인 미하시가 아닌, 포수인 아베를 사실상 주인공으로 보는 편입니다.

'신 거인의 별 하나카타'의 주인공인 하나카타도 주인공인 타자입니다. 게임 스타디움 히어로의 타율 .470인 특이한 머리스타일을 가진 선수로도 나오는데, 실제 만화 원작인 '거인의 별'의 주인공은 하나카타가 아닌 투수인 호시 휴마죠.

'하라는 공부는 안하고' 바로 이 친구입니다. -_-


하라 히데노리의 '그래 하자'의 주인공은 원래 투수인 카노우지만 나중에 들어온 후배인 에자키때문에, 포수로 포지션을 옮깁니다. 카노우가 졸업하고 나면 주인공이 에자키로 바뀌게 되는 좀 희안한 전개가 되어버리죠. -_-

================================================================================

덧글

  • 2009/02/08 00:48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Bellona 2009/02/08 00:51 #

    오타 수정했습니다. ^^
  • 마삭희 2009/02/08 01:14 #

    결과적으로 투수와 직접적으로 무관한 포지션에 위치한 타자 주인공은 현 시점에선 거의 없군요. 포수도 결국은 투수를 컨트롤하니...

    다행입니다.
  • Bellona 2009/02/08 01:42 #

    뭐 그렇죠. 일단 야구라는게 투수 놀음이니까요. 투수가 주인공이 아니면 대개 포수가 주인공인 경우가 많습니다.
    외야수나 내야수가 주인공인 만화가 몇개 있다고 하긴 하던데, 전 본 기억이 없네요. 사랑해요 배트맨도 주인공이 거구의 슬러거인데, 1루수인가 3루수로 알고 있습니다. (직접 본 작품은 아닙니다만)
  • 요르다 2009/02/08 01:33 #

    근데 타자가 주인공이더라도 상대 투수 또한 주인공에 가깝게 그려질텐데(...).
  • Bellona 2009/02/08 01:47 #

    예... 보통 주인공이 투수면 라이벌은 대개 타자인것과 마찬가지죠. 특이하게 다이아몬드 에이스는 주인공이 투수인데, 라이벌도 투수더군요. -_-
    주인공이 타자라면 상대 투수는 보통 라이벌로 묘사되겠죠. 아니면 같은 팀 동료이자 라이벌이라던가...
  • Recce 2009/02/08 02:08 #

    그러고보니 배구 만화중에서 리베로가 주인공인 만화도 있더라구요@_@
    리베로 혁명이었던가. 만약 골키퍼가 주인공인 만화를 그리면 축구 만화보다는 드라마 만화가 될거 같네요^^
  • Bellona 2009/02/08 02:28 #

    호오... 배구 만화가 매우 드문데, 리베로가 주인공인 만화가 있을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검색해보니 배구 만화로서는 꽤 유명한 만화인가 봅니다. 몰랐네요.
    그러고보니 야구 만화와 축구 만화는 꽤 많은데, 생각외로 농구 만화랑 배구 만화는 너무 없네요. 농구 만화도 슬램 덩크랑 디어 보이즈, 소라의 날개 말고는 유명한게 별로 없으니...
  • ..... 2009/02/08 06:29 # 삭제

    오프사이드는 골키퍼로 시작하지요 아이실드 말고 미식축구 만화는 10여년전에 본 기억이나는데 제목도 포지션도 기억이 안나네여 그림체가 할렘비트작가 비슷햇던거 같은데
  • Bellona 2009/02/08 09:25 #

    제가 본 만화는 아니지만, 주인공이 골키퍼부터 시작해서 차근차근히 올라가서 나중에는 공격형 미드필드로 된다고 하더군요.
    우리나라나 일본 중 미식축구 만화는 아이실드21 말고는 잘 모르겠네요. 럭비 만화는 몇개 있는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 Dr-S 2009/02/08 10:01 #

    미스터 풀스윙은 주인공이 타자...아니, 야구만화라기보다는 저질개그만화지만.
  • Bellona 2009/02/08 12:17 #

    아. 그 만화는 안봤네요. -_-
  • ckatto 2009/02/08 11:14 #

    리베로라는 포지션이 생기기 전에 나온 만화이긴 합니다만 메이저 작가분의 전작 켄타 갑니다!-국내판 제목은 내가 하겠어! 의 주인공도 리베로에 가까운 포지션이었지요. 죽어라고 수비만 하니.
  • Bellona 2009/02/08 12:18 #

    대수비 요원이 주인공이라는 말씀입니까. -_-
  • DAIN 2009/02/08 12:13 #

    허영만씨의 포수가 주인공인 만화는 철가면이 아니라 흑기사였던 것 같지만...
  • Bellona 2009/02/08 12:18 #

    수정한다고 했었는데, 깜빡하고 수정을 못했네요. 본문 수정했습니다.
  • 빌리밥 2009/02/08 12:51 #

    한국 만화 가운데 골키퍼라는 3부작 완결 만화가 있습니다. 거기선 주인공이 철저하게 골키퍼로 나오죠. 그리고 농구에도 I'lls를 포함하여, 이것저것 찾아보면 생각보다 다양한 만화가 있습니다. 요즘은 축구 감독이 주인공인 만화가 끌리더군요.
  • Bellona 2009/02/10 00:20 #

    골키퍼가 주인공인 만화도 있었군요. 혹시 작가가 누구인지요? -_-
  • 빌리밥 2009/02/10 00:24 #

    글:이규식 / 그림:이승주 입니다 :)
  • Bellona 2009/02/10 07:39 #

    감사합니다. 나중에 시간있으면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 essen2 2009/02/08 15:41 #

    와~덕분에 저 유명한 만화의 주인공이
    야구선수, 거기에 포지션까지 알게 되었네요.
  • Bellona 2009/02/10 00:20 #

    감사합니다. ^^
  • 나인볼 2009/02/09 19:55 #

    비교적 최근작인 배구만화 '소녀 파이트'에선 주인공이 레프트, 남친이 세터로 나오기도 했지요. :D 아무래도 어느 스포츠에서건 '주목받는 포지션'으로 주인공을 정하는게 이야기를 풀어나가기도 쉽고 효과적이니 그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저 만화에서 정작 주인공네 세터는 팀내 최장신에 초보, 어?!(...)
  • Bellona 2009/02/10 00:21 #

    남녀 혼성 배구팀인가 보네요. -_-
    사실 배구는 세터놀음이지만, 실제 주목받는 포지션은 라이트나 레프트죠. -_-
  • 우훗 2009/02/13 19:47 #

    호라이즌.. 이였는지 정확하게 기억이 안나네요. 플라이 하이라는 체조만화 작가가 그린 럭비 만화도 있습니다. 문제는 인기가 없었는지 급 마무리로 완결짓더군요 -_-;;
  • Bellona 2009/02/16 21:03 #

    럭비 만화는 간혹 보이던데, 미식축구 만화는 아이실드21 밖에 모르겠네요. 미식축구라는 종목이 북미에서는 No.1 스포츠이지만, 정작 북미 이외의 지역에서는 별로라...
  • 우후훗 2009/03/06 04:22 # 삭제

    미식축구 만화를 코너백을 주인공으로 그려도 뽀대날거 같지 않나요?
  • Bellona 2009/03/10 07:18 #

    코너백은 수비 포지션이라...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